신규면세점 웃었다… HDC신라면세점, 3분기 연속 흑자

기사입력 : 2017-11-15 10:21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한지명 기자]
HDC신라면세점이 3분기 연속 흑자 달성에 성공했다. 사드 갈등으로 타격이 컸던 면세점업계는 중국 소비자들의 반한 감정이 누그러지면서 한국 상품에 대한 관심이 돌아올 것으로 예상하며 중국에 대한 마케팅을 본격적으로 재개했다.

HDC신라면세점은 올해 3분기 1862억원의 매출과 24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고 15일 밝혔다. 1~3분기 누계로는 매출 4777억원, 영업이익 36억원 규모다. 3분기 영업이익의 경우 전년 동기대비 흑자 전환했고, 직전분기인 2분기와 비교하면 25배 가량 급증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분기 누계 108.9%, 3분기 76.4%의 신장을 이뤘다.

HDC신라면세점은 상반기 흑자 달성 이유에 대해 △ 비용 절감과 효율적 자원 배분을 통한 경영 효율화 △ 무리한 외형 경쟁보다는 수익성 위주의 안정적 견실경영 △ 母기업인 호텔신라의 글로벌 수준의 MD 및 물류 경쟁력과 현대산업개발의 쇼핑·관광 인프라 개발 역량의 시너지가 복합적으로 작용한 성과로 분석했다.

HDC신라는 향후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모두에서 질적 향상을 꾀해 운영 역량을 고도화하면서 견실경영 구조를 더욱 공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면세점이 들어선 아이파크몰의 전면 증축과 용산 주변부 개발에 따른 새로운 관광 컨텐츠 연계 도심과 지방, 공항과 평창까지 이어지는 교통망 활용 등 곧 도래 할 관광산업의 회복 국면을 본격적으로 준비해 나갈 예정이다.

아이파크몰은 현재 대규모 증축 공사가 한창으로, 내년 상반기까지 신규 쇼핑, 관광, 레저, 여가 시설이 대폭 확충된다.

HDC신라면세점은 “현대산업개발의 쇼핑몰 개발 운영 역량과 호텔신라의 세계적인 면세사업 역량 등 합작사의 시너지가 발휘되어 3분기 연속 흑자의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며 “본격적인 관광 산업 회복에 맞춰 더욱 견실한 경영 체계가 유지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지명 기자 yolo@g-enews.com 한지명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생활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